[하동 박경리 토지길 2코스] 십리벚꽃길~국사암
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
섬진강을 따라가는 박경리 토지길은 소설 '토지'의 주 무대가 된 하동을 걷는 도보여행코스이다. 총 31km로 '토지'의 실제 배경이 되었던 평사리를 지나는 1코스 18km와 19번 국도를 따라 꽃길을 걷는 2코스 13km로 나눠진다. 두 코스 거의 모든 구간에서 섬진강이 보이는 것은 물론이다. 섬진강이 내내 길동무를 해주고 곳곳에 '토지'와 녹차에 얽힌 이야기들이 남아 있어 걷는 동안 한눈 팔 겨를이 없다. 특히 벚꽃이 필 무렵에 가면 진해와 여의도 벚꽃 저리 가라 할 정도로 멋진 화개길 벚꽃이 기다린다. [하동 박경리 토지길 2코스]는 십리벚꽃길~국사암까지이다. 화개장터에서 나서 화개삼거리를 지나면 굵직한 벚꽃나무들을 만나게 된다. 촘촘하게 심어진 나무들의 가지는 하늘 아래서 지붕을 이룬다. 십리벚꽃길의 시작이다. 연인이 두 손을 꼭 잡고 이곳을 걸으면 백년해로한다는 이야기가 전해지며 혼례길이라는 이름도 얻었다. 이 길을 지나 쌍계사 쪽으로 방향을 잡으면 차 시배지가 나온다. 지리산 녹차는 말이 필요 없다. 한반도에서 가장 먼저 차나무를 키웠다는 자부심도 은연중에 묻어난다. 초록색 물결이 이리로 한 번 저리로 한 번 넘실대자 코 끝으로 싸한 차 내음이 밀려온다. 쌍계사로 접어드는 길은 군더더기 없이 담백하다. 말끔하게 정돈된 길이며, 한쪽으로 흐르는 계곡까지 어느 하나 흠 잡을 것 없이 청아하다. 쌍계석문바위를 지나 천천히 산책하듯 걷는다. 꾸밈 없이 무뚝뚝한 서체가 최치원 선생의 성품을 보여준다. 뒤로는 갖은 멋을 부려 쓴 이완용의 서체도 보인다. 흐르는 계곡에 옛 이야기 흘려 보내고 여행자는 부처의 세계로 들어간다. 일주문과 금강문을 지나며 속세의 더러움은 잊는다. 3km 정도 올라가면 불일폭포가 나타난다. 산 속이라 바깥 세상의 소리는 하나 들어오지 않는다. 단지 폭포수가 소 위로, 바위 위로, 나뭇잎 위로 떨어지는 소리뿐이다. 약간 급한 경사길이 등을 떠밀어 불일암을 지난다. 폭신한 흙길을 따라 봉명산장을 지나고 국사암으로 움직인다. 암자 일주문 앞에는 1,200살이나 된 느릅나무가 있다. 사천왕수라 불리는 이 나무는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에 의하면 진감선사의 지팡이였다 한다. 국사암에는 사천왕수와 함께 연꽃 연못이 주인이다. 여름이면 연못 가득 색색의 연꽃들이 피어난다. 연꽃이 없어도 연잎으로 덮여 있는 연못은 고즈넉한 아름다움이 있다.
더보기 🔽 숨기기 🔼
상세정보 (최근 업데이트 : 3개월 전)
전화번호

055-882-2675  (사) 한국문인협회 하동지부

유모차대여 정보

없음

신용카드가능 정보

없음

애완동물동반가능 정보

없음

문의 및 안내

(사) 한국문인협회 하동지부 055-882-2675

규모

13km, 4시간 30분

더보기 🔽 숨기기 🔼
주변 정보
  • 관광
  • 숙박
  • 음식
  • 주차
  • 주유
  • 카페
  • 편의
  • 문화
날씨 정보
Loading...
날씨 데이터를 불러오는 중입니다.
참고 자료
[
달통 HAYLEY | 6개월 전
하동 관광 랜드마크 '케이블카' 개장 (2022.4.18/뉴스데스크/MBC경남)
MBC경남 NEWS | 7개월 전
하동여행 추천 '하동 플라이웨이 케이블카'
서경방송TV | 7개월 전
[국내여행] 저세상 풍경!! 이 뷰 실화?! 실패없는 하동여행 완벽가이드 - 삼성궁 동정호 스타웨이하동 구재봉활공장 형제봉주막 정금다원 평사리부부소나무 경남여행 겨울여행
유성비비 USungBB | 12개월 전
경남 하동, 해발 약 900m 산속에 파묻힌 신선의 나라 ‘삼성궁’의 주인은?
알고보면 | 1년 전
삼성궁 여행(Samsung Palace Tourism. Ha Dong-gun. Korea)
전정남희성형제tv Brothers t | 1년 전